X
선택 6·13, 나에게 딱 맞는 후보 찾기


선거 때마다 정책투표에 대한 기대가 높지만 일반 유권자가 각 후보자의 정책 입장을 알기는 쉽지 않습니다. 자신과 정책 입장이 가장 유사한 후보자가 누구인지 알고 합리적 선택을 하는 것은 민주주의의 기본적인 작동원리입니다. 문화일보 x 서울대 폴랩은 유권자들이 참고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선택 6·13, 나에게 딱 맞는 후보 찾기를 만들었습니다.

유권자 여러분이 지지 정당과 이념 등에 따라 의견이 엇갈리는 106개(지역별 31개) 정책 사안에 대해 의견을 제시하면, 정책 지향 면에서 어느 광역단체장 선거 후보와 가장 가까운지 쉽게 알아볼 수 있습니다. 과학적인 분석을 위해 단순히 몇 개의 정책에 대한 입장이 후보자와 일치하느냐를 따지는 게 아니라, 문항반응이론(Item Response Model)에 따라 동일 문항에 대한 전체 응답자의 답변 결과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정책입장 점수를 산출하는 방식을 적용했습니다.

이를 위해 문화일보와 폴랩은 106개(지역별 31개)의 시의성 있고 논쟁적인 정책사안에 대해 세종시를 제외한 16개 광역단체장 선거 후보들에게 질문지를 보내 응답을 받았습니다. 이를 토대로 후보자들과 귀하의 정책입장을 비교해보실 수 있도록 구성했습니다.

다음 사항을 유의해 주십시오.

  • 선택 6·13, 나에게 딱 맞는 후보 찾기는 하나의 참고자료일 뿐이며 여기서 고려한 31개 정책사안의 입장에 근거하여 투표하는 것이 꼭 바람직하다고 얘기할 수는 없습니다.

  • 귀하의 정책입장 점수는 문화일보와 서울대 폴랩이 선정한 106개(지역별 31개) 정책사안 및 가치관 설문에 근거해 도출되며 다른 정책사안들에 대한 후보자와 귀하의 입장을 고려할 경우 다른 점수가 나올 수 있습니다.

  • 선택 6·13, 나에게 딱 맞는 후보 찾기가 도출하는 정책입장 점수는 어디까지나 대표성 있는 표본과 비교하는 상대적인 점수이며 절대적인 점수는 아닙니다.

* 여러분의 답변내용은 저장되지 않습니다.
* 본 프로젝트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지원을 받았습니다.
* 본 프로젝트의 설문 구성시 중앙선관위-폴랩의 <우리동네 공약지도>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바로가기

지도에서 여러분의 거주 지역을 선택하면 설문을 시작합니다.




Summary
전국
지역
정책입장

후보자별 정책입장 확인하기

간단히 보기
자세히 보기
  • 가치관
  • 경제
  • 비경제
  • 지역
= 찬성,
= 반대
* 후보자 이름을 클릭하실 경우 각 후보자의 정책입장 전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후보자별 정책입장은 데스크탑 환경에서 가장 최적화되어 있습니다.

가치관 및 전국 설문(26개)로 추정한 귀하의 정책입장 점수는 ***점이며,
귀하의 정책입장은 (지역/연령/성별)과 가장 유사합니다.

* 모바일 환경에서는 화면을 가로로 들고 공유 버튼을 눌러주세요.
* 공유가 안될 경우 팝업 허용 설정을 해주세요.
*정당평균이 제시된 후보자는 설문에 응하지 않은 후보자입니다.
*정책입장을 비교하고 싶은 분류를 선택해보세요.
*자세히 보고 싶은 부분을 드래그하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책입장을 비교하고 싶은 분류를 선택해보세요.
*정당평균이 제시된 후보자는 설문에 응하지 않은 후보자입니다.

31개 설문으로 추정한 귀하의 정책입장 점수는 ***점이며,
유권자 100명 중 귀하는 **번째로 진보적, **번째로 보수적입니다.

각 후보자로부터의 정책적 거리

*거리의 절대값이 작을수록 해당 후보자와의 정책입장 거리가 가까운 것입니다.
*정당평균이 제시된 후보자는 설문에 응하지 않은 후보자입니다.


△조사의뢰 : 문화일보·서울대 폴랩(Pollab) 한규섭 교수 연구팀 △조사기관 : 리얼미터 △일시 : 2018년 5월 11∼16일 (6일간) △대상 : 세종시를 제외한 전국 거주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조사방법 :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온라인 설문 조사 방식 △표본 : 8000명 △피조사자 선정방법 : 온라인 패널 프레임에서 무작위 표집 △응답률 : 44.4% △오차 보정방법 : 2018년 4월말 행정자치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성, 연령, 지역별 사후 가중 △표본오차 : 95% 신뢰수준 ±1.1%p (8000명 기준)